범계역 맛집 콩불 방문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은 범계역 근처에 있는 콩불이라는 음식점을 방문해 보았습니다. 무엇을 먹을지 고민하다가 새로운 음식점이 보이길래 냉큼 들어가서 저녁을 먹게 되었습니다. 우선 외관을 보면 인테리어가 깔끔하고 잘 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뉴를 제가 찍으려고 했는데 사람들이 많아서 제대로 찍지를 못했네요. 제가 들어갔을 때는 자리가 없는 줄 알고 들어갔을 정도로 사람이 굉장히 많았습니다. 메뉴는 [이곳]에서 자세히 보실 수 있습니다. 아마도 ‘콩불’ 과 ‘오삼콩불’ 만 알고 가시면 될 것 같습니다. ‘콩불’ 은 1인분에 5천원, ‘오삼콩불’ 은 1인분에 7천원으로 기억합니다. 저는 일단 대표메뉴인 ‘콩불’ 2인분을 주문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철판과 같은 곳에 주문한 메인 음식이 나오고 미역국과 몇가지 간단한 반찬이 주어집니다. 수저통과 휴지통은 다리 쪽에 있다는 사실을 알고 계셔야 할 것 같네요. 메인 음식은 아무래도 먹는 사람이 요리를 잘 하기 힘들기 때문에 일하시는 분들이 잘 익을 수 있도록 도와주십니다. 여러 가지 나오는 음식이나 그릇이 깨끗하고 적당한 양으로 잘 나오는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념과 함께 섞으면서 익히게 됩니다. 색이 빨간편인데 개인적으로 꽤 매웠습니다. 그래서 음료수도 한병 시키고 물도 많이 마신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맵고 뜨거운 것을 잘 못드시는 분이라면 주의를 하셔야 할 것 같습니다. 저는 평소에 매운 것을 잘 안먹는 스타일이라 그렇게 더 느껴졌을지도 모르겠네요. 그래도 먹다보면 계속해서 먹고 싶게끔 중독되는 맛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속 먹다보니 거의 다먹었네요. 콩불을 주문하면 밥도 2공기 분량을 주는데 다 먹어버려서 볶음밥을 1인분 더 시켜서 밥을 볶아 달라고 요청하였습니다. 볶음밥 1인분 추가는 2000원입니다. 기본적으로 주는 밥을 다 먹지 않으면 남은 밥으로 볶아 먹어도 된다고 되어 있습니다. 이렇게 5천원에 콩나물, 불고기, 밥, 기타 반찬까지 나오니 좋은 가격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밥이 맛있게 볶아 졌습니다. 좀 매울 줄 알았는데 맵지도 않고 아주 맛있습니다. 1인분인데도 양도 많고 괜찮은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열심히 먹어서 남긴 것 없이 다 먹고 나왔습니다. 저렴한 가격에 몸에 좋은 콩나물과 맛있는 불고기, 밥과 반찬과 마지막 볶음밥까지 먹을 수 있어서 만족하면서 나왔습니다. 매운것이 땡기는 날이나 볶음밥이 땡기는 날에 다시 찾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4 thoughts on “범계역 맛집 콩불 방문기

  1. 오호~ 범계에도 콩불이있었군요~ 안양일번가에도 생겨서 예전에 한번가봤었는데 굉장히매워서 땀줄줄흘리면서 먹었던 기억이…

    1. 허거덩.. 변기가 막혀있나요?ㅠ_ㅠ;;
      화장실이 깨끗해야 좋은 곳인데!! 아쉽네용^^
      그래도 오삼도 먹어봤는데, 이게 더 맛있더라구요^^ㅋ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