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보관물: 삿포로

삿포로에서 하코다테 : JR패스 그린샤 & 하코다테역 #6

슈퍼 호쿠토 그린샤 좌석


JR패스 그린샤를 이용하여 삿포로에서 하코다테까지 이동하였습니다.
삿포로 하코다테 구간은 매우 인기가 있기 때문에, 사람이 몰리는 주말 등에는 가능하면 빨리 좌석을 예약하는게 좋습니다.
한국의 KTX도 주말이나 성수기에는 좌석이 일찍 매진되는 것과 마찬가지로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그린샤의 경우 매진되거나 혼잡한 경우가 별로 없기 때문에 옆 자리에 누군가 앉는 경우도 거의 없었는데,
이 구간의 2-2 좌석이기도 하고 매진이 되었기 때문에 사람이 많았습니다.

열차에서 먹은 도시락


이전에 에키벤을 많이 먹어봤는데, 맛은 있지만 가격이 다소 비싼 편이라 가성비가 다소 떨어진다고 생각하였습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삿포로 역 근처 백화점에서 미리 도시락을 구입하여 탑승 하였습니다.
777엔이라고 되어 있는데, 에키벤은 아무리 저렴해도 800~900엔 이상이고, 보통 1,000~1,200엔 정도가 많은 것 같습니다.
그래서 이렇게 미리 도시락을 사서 타면 비용 절감에 다소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저를 하코다테까지 태워준 슈퍼 호쿠토 열차 입니다.
하코다테로 가는 열차 풍경은 바다도 보이고 좋았습니다.
이 구간을 타시는 분들께서는 바다가 보이는 방향을 미리 파악하시고 좌석을 예약하시면 좋습니다.
시간이 다소 오래 걸리기 때문에 미리 열차안에서 해야 할 것들을 준비하면 더욱 좋습니다.

하코다테 역 풍경



눈 내린 하코다테 역 앞 풍경입니다.
삿포로와 아사히카와에서도 눈이 많이 왔었는데 하코다테에도 눈이 많이 내렸습니다.
하코다테 역은 깨끗하고 깔끔했습니다.
역에는 홋카이도와 하코다테 특산품들이 많이 있고, 맛있는 에키벤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2015년인 이때는 여기까지 신칸센이 없었는데, 지금은 신칸센이 신하코다테 역까지 들어오죠.
그래서 하코다테까지 오는 열차시간이 줄어들어 접근성이 한층 더 좋아졌습니다.


하코다테 역 앞에는 다소 소박하지만 일루미네션이 장식되어 있었습니다.
그리고 스탭이라고 써있는 티셔츠를 입고 계신 분들께서 무엇인가 장식을 하고 계셨습니다.
행사를 준비중인 것 같은 느낌이었는데, 정확히 어떤 행사인지는 알 수 없었네요.
이 날 하코다테에 불꽃놀이 행사도 있는 날이라, 그러한 행사를 준비하는 것으로 생각 하였습니다.

역에 도착한 후에는 우선 근처에 예약해둔 토요코인 호텔에 체크인을 하고 짐을 맡겼습니다.
호텔 후기는 따로 남기도록 하겠습니다.


하코다테에는 도심에 트램이 다니고 있습니다.
지상에 트램이 다니는 일본 도시들은 생각보다 꽤 많은데, 나가사키, 히로시마, 삿포로, 고쿠라, 마츠야마 등이 있습니다.
저는 도시도 구경할 겸 비용도 아낄 겸 해서 그냥 걸어다녔습니다.
구글 지도로 검색을 해보니 도시가 그렇게 크지 않아서 주요 관광지까지는 걸을만 하였습니다.
트램 정보 : https://www.hakodate.travel/kr/information/city-traffic.html



하코다테에서도 많은 눈이 내리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삿포로와 아사히카와에서도 도착했을 때는 눈이 오지 않았지만 나중에 눈이 엄청 많이 내렸는데,
하코다테에서도 마찬가지로 도착 후 눈이 많이 내렸습니다.
하코다테에서 내리는 눈도 무척 예쁘긴 하였지만, 눈이 정말 많이 내려서 다니는데 다소 힘들었습니다.


저 멀이 보이는 곳이 하코다테에서 제일 유명한 야경을 볼 수 있는 케이블카 정류장입니다.
저 역시 케이블카를 타기 위해 케이블을카 정류장까지 걸어서 이동을 하였습니다.

[2015] Japan – 전국일주

일본전국여행 : 삿포로 맛집 토리톤 회전초밥 &야경 #3


삿포로 맛집 토리톤 회전초밥

삿포로에 도착 후 제일 먼저 찾아간 곳은 토리톤 회전초밥 가게 입니다.
지난번 포스팅에서 말씀드린 것과 같이, 제가 삿포로 맛집으로 추천하는 곳입니다.
삿포로 뿐만 아니라 프렌차이즈와 같이 홋카이도 내에 여러 지점이 있습니다.
참고로 이 음식점과 저는 아무런 관련이 없습니다^^;


토리톤 스시 홈페이지 : http://toriton-kita1.jp/english/

예전에 낮에 방문 했을 때 모습입니다.
외관은 몇 년째 변한이 없는 것 같습니다.

가게 건너편에는 신사와 같이 보이는 곳이 있습니다.

삿포로 맛집 토리톤 스시 가게 내부




가게 내부는 이렇게 생겼습니다. 가게 규모가 그렇게 크지는 않기 때문에,
식사 시간에는 자리가 없어서 기다려야 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사진에는 보이지 않지만 오른쪽에는 테이블석도 갖추고 있습니다.

토리톤 스시 2011년도 음식 사진










2011년에 방문 했을 때 음식 사진입니다.
2011년에 처음 방문을 했었는데, 정말 맛있게 먹었었습니다.
가격도 비싸지 않았기 때문에 매우 만족하여 삿포로에 갈 때마다 찾아가고 있습니다.

음식 사진들은 핸드폰으로 촬영한 것도 있고, DSLR로 촬영한 것도 있습니다.

토리톤 스시 2014년도 음식 사진







이번에는 2014년에 방문 했을 때 음식 사진입니다.
여전히 맛있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토리톤 스시 2015년도 음식 사진









추가로 2015년에 방문 했을 때 음식 사진입니다.
방문 할 때마다 정말 만족감을 주는 그런 곳입니다.
2015년 이후에도 방문을 했었지만, 사진이 너무 많아져서 첨부는 하지 않았습니다.

사진들을 보시면 계란 초밥 사진이 많은 것을 보실 수 있습니다.
그 이유는 제가 계란 초밥을 좋아하기 때문입니다.
계란 초밥은 아무래도 초밥집 마다 더 많은 차이가 있습니다.
토리톤의 계란 스시는 제가 제일 딱 좋아하는 스타일이라 매번 갈 때마다 많이 먹고 있습니다.
그래서 제가 삿포로 맛집으로 추천하는 곳입니다.

식사를 하고 나오니 밤이 되었네요. 겨울의 삿포로는 해가 빨리 져서 금방 어두워집니다.
간판은 바로 옆에 있는 돈가스 집입니다.
돈가스 집의 경우에도 괜찮게 먹을 수 있는 집이지만, 맛집으로 추천하기는 애매한 곳입니다.
삿포로에서 일본식 돈가스를 찾으시는 경우에는 괜찮은 선택이 되실 수 있습니다.

삿포로 야경








제가 좋아하는 삿포로의 밤입니다.
눈 까지 예쁘게 내리고 있어서 분위기가 한층 더 좋습니다.
스스키노의 밤거리는 정말 분위기 있고 낭만적입니다.
간판들이 휘황찬란하지만 잘 정리가 되어 있는 느낌입니다.
삿포로의 랜드마크와 같은 곳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귀여운 인형들을 데려가고 싶었지만,
앞으로 2주일의 일정이 남아있어서 짐을 벌써부터 늘리면 곤란하기 때문에 참았습니다.
여행 첫날은 이렇게 맛있는 스시도 먹고 밤거리를 즐기고 호텔에서 피로를 풀었습니다.
그리고 앞으로 일정을 어떻게 할지 고민하면서 잠이 들었습니다.

[2015] Japan – 전국일주

[일본전국여행] 눈 내리는 삿포로 풍경 & 토리톤 #2

JR 전철을 타고 삿포로역에 도착한 후 삿포로 역에서 약 도보 5분 거리에 있는
센추리 로얄 호텔 삿포로 (Sapporo Century Royal Hotel)호텔에 2박을 숙박하였습니다.
호텔은 이전에 올린 후기를 참고 부탁드리겠습니다.
센추리 로얄 호텔 삿포로 (Sapporo Century Royal Hotel) 숙박 후기

토리톤 회전초밥

호텔에서 체크인하고 짐을 놓고 곧 외출에 나섰습니다.
배가 고팠기 때문에 매번 삿포로에 오면 먹는 토리톤 회전초밥을 먹으러 출발하였습니다.
토리톤의 경우 이전에 간단하게 리뷰한 적이 있었는데, 다시 자세하게 리뷰를 해야 할 것 같습니다.
제가 일본에 오면 거의 회전초밥을 2~3곳 이상은 방문을 하는데,
그 중에 으뜸인 곳이 바로 토리톤입니다. 맛도 좋고 가성비가 매우 좋습니다.
토리톤은 홋카이도 지역에 있는 체인이며, 유명해져서 도쿄에서 하나 생겼다고 알고 있습니다.
다만 도쿄에서는 비싸기 때문에 홋카이도에서 꼭 드셔보시길 추천 드립니다.
삿포로 추천 맛집 (회전초밥)


https://goo.gl/maps/TjPd1KUppBC2

삿포로 도시 풍경

호텔에서 나오니 이제 본격적인 여행의 시간인 것 같아서 기분이 좋았습니다.
특히 혼자 여행이라서 단점도 있지만 완전한 자유를 느낄 수 있는 장점도 있었습니다.
내가 쉬고 싶을 때 쉬고, 내가 가고 싶은 곳에 가고, 내가 먹고 싶은 것을 먹는 자유가 있었죠.


날씨는 사진과 같이 흐렸습니다.
그리고 곧 눈이 내리기 시작하였습니다.
저를 환영하는 것 같이 예쁘게 눈이 내려서 기분이 더 좋아졌습니다.

저는 삿포로를 무척 좋아합니다.
눈을 좋아하고, 비오는 것도 좋아하고, 이러한 날씨도 좋아합니다.
그리고 도시가 계획 도시라 잘 설계가 되어 있고, 깨끗하고 깔끔합니다.
제가 좋아하는 해산물도 싱싱하고 맛있는 음식이 매우 많습니다.
그래서 지금까지 삿포로를 5번 정도 방문 하였고 약 20박 정도 한 것 같습니다.

삿포로에서 신호등 소리가 좋습니다.
다른 일본 지역에서도 이러한 신호등 소리를 사용하는 곳이 있긴 하지만,
삿포로에서 듣는 신호등 소리가 제일 좋았습니다.

토리톤으로 가는 길에 있는 호텔 (구 르네상스 삿포로 호텔)에서 숙박을 해본적이 있는데,
가는 길에 병원이 있는지 구급차 사이렌 소리가 종종 들렸습니다.
눈이 내리는 길거리를 찍었는데, 구급차 소리가 같이 찍힌 것 같습니다.



눈이 예쁘게 내리고 있습니다.



삿포로 눈 축제 기간이 끝난 후였기 때문에, 눈 축제 기간에 사용했던 것으로 보이는 것들이 TV타워 근처에 여럿 있었습니다.
축제 기간에도 한번 와보면 좋을 것 같은데, 좀 처럼 기회가 닿지 않고 있네요.
제가 가본 삿포로 축제는 추석 때 방문 했을 때 가을 축제가 유일한 것 같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삿포로 밤 풍경입니다.
눈 까지 예쁘게 내리고 있어서 그 분위기가 한층 더 좋았던 것 같습니다.
여기 사진에서는 없지만 스스키노 메인 거리에 있는 불빛과 풍경을 삿포로에서 제일 좋아합니다.

[2015] Japan – 전국일주